기관총 발포에도… 中어선 격렬저항

Press Report

뉴스 소스의 카탈로그는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Google+

17 February 2017 19:05:20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16일 오후 9시 전남 신안군 가거도 남서쪽 74km 해상. 초속 14m의 강풍과 높이 3m에 이르는 파도 속에서 중국 어선 30여 척이 조업을 하고 있었다. 이곳은 한국의 배타적경제수역(EEZ)으로 삼치와 조기 등이 많이 잡히는 황금어장. 명백한 불법 조업이었다. 목포해양경비안전서 경비함 3015함과 서해어업관리단 어업지도선 무궁화23호가 단속작전에 나섰다. 무궁화23호 항해장 김용석 씨(47) 등 10명을 태운 고속단정이 쇠창살과 철망으로 둘러싸인 랴오단위 23952호(100t급·승선원 11명) 후미로 접근했다. 배에 오르는 데 성공한 김 씨 등은 16일 오후 10시 17분 조타실 잠금장치를 부수고 선장(41) 등을 체포했다. 이때 다른 어선들이 접근하더니 유리병 등을 던졌다. 또 무궁화23호와 3015함의 진로를 가로막고 위협했다. 이들은 서해에서 불법 조업과 폭력 저항을 일삼아 해경과 어민 사이에서 ‘꾼’으로 불리는 악명 높은 중국 선단이었다. 이날도 랴오단위 23952호를 예인해 목포항 에 전체 기사 기관총 발포에도… 中어선 격렬저항

Vice 모든 뉴스 Time17 February 2017 19:05:20


Ads

해경에 中어선 30척 돌진… 기관총 쏴 쫓아내

2.2414565 13 November 2016 21:01:47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정치 뉴스

해경이 폭력을 휘두르는 불법 조업 중국 어선에 공용화기까지 사용하고 있지만 중국 어선의 횡포는 끊이지 않고 있다. 13일 국민안전처에 따르면 중부해양경비본부 소속 경비함정 5척은 12일 우리 해역에 넘어와 배로 충돌하려고 한 중국 어선 30여 척에 M-60 기관총을 발사해 몰아냈다. 앞서 해경이 8일 ‘선조치-후보고’, ‘공격 위험만 있어도 발포’ 등 새로운 무기사용 매뉴얼을 발표한 뒤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사용한 것이다. 중국 어선들은 이날 오전 11시 16분경 서해 소청도 남서쪽 37해리(68km) 해상에서 우리 해역 특정금지구역(조업 금지구역)의 안쪽 3해리(5.5km)까지 침범했다. 해경 기동전단이 경고방송을 반복했지만 어선들은 아랑곳하지 않았다. 대부분 100t급 이상 철선인 어선 30여 척은 떼를 지어 함정 주위를 맴돌다 수 m 앞까지 돌진하기도 했다. 접근을 막기 위해 위험한 충돌 공격을 계속 시도한 것이다. 해경은 중국 어선의 공격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공중으로 M-60 경고사

Vice 정치 Time13 November 2016 21:01:47


해경, 중국어선 30여척 집단저항에 M60 기관총 95발 발사

1.3803239 13 November 2016 02:20:52 경향신문:전체기사

해경이 우리 해역을 침범해 불법조업하는 중국어선들이 선체충돌 등 강력 저항하자 기관총 등 공용화기를 발사해 쫓아냈다. 지난 8일 정부가 해경의 ‘총기사용 가이드라인’을 구체화 한 무기사용 매뉴얼을 발표···

Vice null Time13 November 2016 02:20:52


해경, 불법조업 中어선 폭력저항에 기관총 쏴 쫓아내

1.3414159 12 November 2016 06:03:17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우리 해역에서 불법조업하던 중국어선이 단속차 나온 해경에 집단으로 폭력저항하자 해경이 공용화기를 발포했다. 정부가 지난 8일 중국어선이 폭력저항할 경우 공용화기를 먼저 사용한 뒤 보고케 하겠다는 지침을 발표한 지 3일 만이다. 12일 인천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6분께 중국어선 30여척이 인천 옹진군 소청도 남서방 68㎞ 해상에서 특정금지구역 5.5㎞를 침범해 불법조업 중 해경이 나타나자 집단 저항했다. 이들은 집단으로 경비함정을 향해 돌진하는 등 위협적으로 해경 단속에 저항했다. 이에 해경은 M-60와 K-2소총 등 100여발을 발사해 이들을 쫓아냈다. (인천=뉴스1)

Vice 모든 뉴스 Time12 November 2016 06:03:17


해경, 中어선 폭력저항땐 공용화기 ‘先사용 後보고’

1.2070799 08 November 2016 19:15:03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정치 뉴스

앞으로 해경이 불법 조업 등을 단속하다 위험한 상황에 놓이면 보고 없이도 현장 판단에 따라 공용화기를 사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해경 함정이 공격을 받아야 공용화기를 사용할 수 있었지만 이제는 상대 측의 공격 위험이 감지돼도 선제 대응이 가능하다. 국민안전처 해양경비안전본부는 8일 이 같은 내용 등을 담은 무기 사용 매뉴얼을 발표했다. 지난달 10일 발표한 공용화기 사용 등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 단속강화 대책의 후속조치다. 안전처는 외교부를 통해 중국 정부에도 매뉴얼을 전달했다. 새로운 매뉴얼에 따르면 2012년 마련된 개인 총기 중심의 가이드라인이 기관총과 함포 등 공용화기를 포함하는 매뉴얼로 개편됐다. 개인총기는 경찰관 개인이, 공용화기는 현장 지휘관(함정)이 결정하도록 구체적 기준을 정했다. 무기 사용 절차는 경고방송→경고사격→사격(인명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신체 부위를 겨냥)으로 명확해졌다. 해경 함정 또는 단속 경찰관의 생명이나 신체가 위협을 받는 긴박한 상황에서는 경고방송과 경

Vice 정치 Time08 November 2016 19:15:03


中어선 저항때 개인화기 경찰관·공용화기 현장지휘관 결정

1.0114229 08 November 2016 07:40:41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앞으로 중국어선 불법조업 단속을 강화하기 위해 권총과 소총 등 개인화기는 경찰관 개인이 결정하고, 유탄발사기나 중기관총, 함포 등 공용화기는 현장 지휘관이 판단하기로 했다. 이춘재 국민안전처 해양경비안전본부 조정관은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기존 총기 사용 가이드라인을 이런 내용을 담은 '무기사용 매뉴얼'로 전면 개편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해경의 무기사용 매뉴얼은 체포를 면탈하기 위해 위험한 물건으로 공무집행에 저항하는 경우 각종 진압장비나 개인화기, 공용화기 등 모든 수단을 적극 사용해 나포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번 매뉴얼은 기존 총기 사용 가이드라인에 '선조치, 후보고' 원칙을 적용해 현장 집행권한을 명확히 담고 있다. 이 조정관은 "과거 매뉴얼은 총기 사용을 누가 결정할지가 명확하지 않았다"며 "현장에서 총기 집행권한을 명확히 했다는 점이 가장 달라졌다"고 말했다. 개인화기는 선박에 위험한 물건을 설치하거나 선박의 승선원이 위험한 물건을 지니고 있어 경찰관으로부터 3

Vice 모든 뉴스 Time08 November 2016 07:40:41


기관총 쏴 나포한 중국어선 2척 인천 입항…해경 조사 착수

0.8593184 02 November 2016 15:10:17 경향신문:전체기사

해경이 M60 기관총 600여 발을 발사해 나포한 중국어선 2척이 인천해경부두로 압송됐다. 해경은 중국어선 선원들을 상대로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했다. 인천해양경비안전서는 2일 오후 3시쯤 우리 해역을 침범해 불···

Vice null Time02 November 2016 15:10:17


해경,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기관총 첫 사격

0.832984 01 November 2016 15:22:00 경향신문:전체기사

ㆍ공중 발사해 인명 피해 없어 해양경찰이 불법조업 중인 중국어선에 대해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사용했다. 중부해양경비안전본부 기동전단은 1일 오후 5시6분쯤 인천 옹진군 남서방 51마일 해역에서 불법조업 중···

Vice null Time01 November 2016 15:22:00


해경, 중국어선에 첫 공용화기 사용…M60 기관총 600여발 쏴

0.832984 01 November 2016 14:38:38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정치 뉴스

해양경찰이 불법조업 중국어선을 나포하는 과정에서 우리 경비함정을 위협한 중국어선들에게 경고사격을 했다. 정부가 지난 10월11일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대한 강력 대응 예고한 이후 실제 공용화기를 사용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1일 중부해양경비안전본부에 따르면 중부해경본부 기동전단은 이날 오후 5시6분께 중국어선 30여척이 인천 옹진군 소청도 남서방 91㎞ 해상에서 특정금지구역을 5.5㎞ 침범해 불법조업하자 고속단정 6척을 급파, 중국어선 2척에 대한 나포작전을 벌였다. 하지만 작전 수행 중 인근에 있던 또 다른 중국어선들이 집단으로 몰려들며 해경 함정을 위협했다. 이 과정에서 중국어선은 3000톤급 우리 경비함정에 직접 충돌을 시도하기도 했다. 상황이 급박해지자 해경은 M60 기관총을 발사했다. 당시 현장에는 3000톤급 경비함 2척과 1500톤급 경비함 1척, 1000톤급 경비함 2척 등 경비함정 5척과 해군 호위함 1척, 해군항공기 1대 등이 있었으며, 이중 해경 경비함정 4척이 일제히 M60

Vice 정치 Time01 November 2016 14:38:38


태안해경, 격렬비열도 해상서 불법조업 中어선 5척 나포

0.832984 06 November 2014 05:21:59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태안해경, 격렬비열도 해상서 불법조업 中어선 5척 나포 뉴스1

Vice 모든 뉴스 Time06 November 2014 05:21:59


목포해경, 나포 中어선 기관장 구속

0.832984 14 October 2014 13:05:00 한국경제 | 뉴스 | 사회

EEZ법 위반으로 부과된 담보금 1억2천만원 미납나포된 어선을 탈취하려고 무자비한 폭력을 행사하며 극렬하게 저항하다가 해경이 쏜 총에 맞아 숨진 쑹 호우 므어 중국선장이 지휘한 197t 노영어 50987호 기관장 우추완빈(34)씨가 구속

Vice null Time14 October 2014 13:05:00